오늘은 무서운 폐암 증상을 예방하는 폐건강 증진방법에 대해 알아볼께요.


폐는 생명을 유지하기 위해선 꼭 필요한 정말 소중한 중요기관인데요. 폐는 다른말로 허파라고도 부르며 우리 몸에서 호흡을 담당하는 필수 기관이라고 해요. 공기의 들숨과 날숨을 통해 산소를 얻고 이산화탄소를 배출하는 곳이죠.

그런데 폐에 문제가 생기면 산소공급뿐만이 아니라 여러가지 문제를 일으키며 많은 질병을 앓게 되기도 하는데요. 대표적인 폐질환으로는 아토피나 비염, 천식 등이며 충치, 알레르기성 비염 등의 원인이 되기도 합니다. 가장 위험한 것은 각종 만성호흡기 질환과 함께 폐암 증상이죠. 때문에 항상 신경쓰고 관리해야 하는데요. 


오늘은 폐암 증상을 예방하는 폐건강 증진방법에 대해 알알아보도록 할께요.


1. 금연하세요


흡연은 각종 질병을 일으키는 원인물질이며 폐를 망치는 최악의 기호품이라고 하죠. 담배를 피우면 만성 폐쇄성 폐질환을 비롯해 폐기종, 만성 기관지염, 폐암 위험이 급증하는데 연구에 의하면 담배 연기에 노출되는 간접흡연도 폐암의 주요 원인으로 나타나 폐암 증상의 85%가 흡연과 연관돼 있으며 폐질환 발생 위험은 흡연 기간과 흡연 양에 비례한다고 해요. 따라서 폐건강 증진방법에서 금연은 필수가 되어야겠죠.

2. 채소를 꾸준하게 섭취하세요.

폐를 건강하게 하려면 채소 섭취를 통해 항산화제 꾸준하게 늘리는게 필요한데 산화 반응을 차단하는 항산화제와 항암 특성이 있는 글루코시놀레이트 등의 영양소가 풍부한 식품은 폐 기능과 건강에 효과가 있기 때문이라고 해요. 연구에 의하면 이런 성분이 풍부한 십자화과 채소(브로콜리, 근대, 청경채, 케일, 방울양배추 등)를 1주일에 5번 이상 먹는 사람들은 이런 채소를 적게 먹는 사람에 비해 폐암 발생 위험이 50%나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해요.



3. 대기상태를 체크하세요.

도시에 살고 있다면 대기상태에 대한 정보를 늘 체크해봐야 하는데 오염도가 심하거나 미세먼지, 황사 경보가 내려지면 운동 등을 자제하고 야외 활동 시 마스크를 착용하는 등의 조치를 취하는 것이 폐암 증상을 예방하고 폐건강 증진방법으로 좋다고 해요.



4. 유독물질 노출은 피하세요.

알게 모르게 접촉하는 생활용품이 있다면 환경 친화적인 제품을 사용하는 것이 좋은데 페인트나 섬유유리, 세척제, 절연제 등 집에서 사용하는 물품에 해로운 가스나 독성이 있는 물질이 들어 있으면 폐를 위험에 빠뜨릴 수 있기 때문으로 따라서 집안에서 쓰는 물건들을 환경 친화적인 것들로 개선시키는 것이 폐건강 증진방법으로 좋은데 수성 페인트나 화학물질이 들어 있지 않은 세척제 등을 사용해 휘발성 유기 화합물에 노출되는 것을 최대한 막는 것이 중요하다고 해요.

5. 호흡기 보호 장비가 필요해요.

용접 기사나 건설 근로자, 도장공, 미용사 등 먼지나 화학물질, 연기, 폐기물 등에 노출되는 직업을 가진 사람들은 호흡기를 보호하는 장비를 반드시 착용하는 것이 좋다고 해요.



6. 실내 공기 오염 물질을 차단하세요.

외부뿐만 아니라 실내에서도 공기 오염에 쉽게 노출될 수 있는데 애완동물의 비듬이나 곰팡이, 건축 자재, 방향제, 환기 시스템, 벽난로 등이 실내 공기 질을 떨어뜨릴 수 있기 때문에 따라서 실내 환기구와 카펫 등을 정기적으로 청소하고 곰팡이가 핀 곳이 없는지 살펴보는 등 실내 환경을 깨끗하게 유지해야 폐암 증상 예방 및 폐건강 증진방법으로 좋다고 해요.



7. 운동은 필수겠죠.

조깅이나 수영을 한다고 폐 크기를 늘리지는 못하지만 심폐 기능을 향상시킬 수가 있는데 연구에 따르면 정기적으로 운동을 하면 심장과 근육으로 가는 산소 공급이 증가하고 폐 안에 있는 호흡근이 강화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해요. 폐건강 뿐 아니라 전반적인 신체 건강을 위해서는 운동은 필수겠죠.